박찬대, “인천시 학교 석면 제거 위해 1185억원 필요해”
박찬대, “인천시 학교 석면 제거 위해 1185억원 필요해”
  • 김한소 기자
  • 승인 2019.06.09 13:5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찬대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박찬대 의원실
박찬대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박찬대 의원실

인천시의 전체 학교 석면 제거를 위해 총 1185억원의 재원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박찬대 의원이 인천광역시 교육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인천광역시교육청 각급학교 석면 보유 현황’에 따르면 인천시 내 269개 학교 전체 석면 면적은 85만2763㎡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여의도 면적의 3분의 1에 달하는 규모다.

특히 인천시 교육청은 2024년까지 석면 완전제거를 목표로 하고 있어 목표 시점까지 석면을 완전히 제거하기 위해서는 연간 200억원의 예산이 필요한 것으로 추정된다.

박찬대 의원은 “학교 공기질에 대한 학부모 관심이 더욱 커지는 상황에서 우리 아이들에 대한 석면 노출 문제도 심각하게 다뤄져야 될 사안”이라며 “아이들의 건강권을 위협하는 1급 발암물질 석면의 완전 제거를 위해 관련 예산확보에 최선을 다하고 교육청과 긴밀히 협력하겠다”고 전했다.

파이낸셜투데이 김한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예의주시 2019-06-09 18:51:14
우리아이들 가는길 시설이든 사람이든 질높은 교육환경으로 만들어 주세요. 철회 믿어도 되는 거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