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제주지사 “한국당, 보수정치 중심 잡기엔 한참 멀어”
원희룡 제주지사 “한국당, 보수정치 중심 잡기엔 한참 멀어”
  • 이은성 기자
  • 승인 2018.01.12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원희룡 제주지사. 사진=뉴시스

[파이낸셜투데이=이은성 기자] 원희룡 제주지사는 자유한국당 복당과 관련해 “한국당의 모습이 제대로 국정의 중심을 잡아주고 견제 역할을 하며 보수정치의 중심 (이라는) 평가를 할 수 있느냐는 부분에서 아직 한참 멀었다”고 지적했다.

12일 원 지사는 한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이같이 말하며 복당과 관련해 “고민이 더 필요하다”고 선을 그었다.

이어 그는 “당을 바꿔나간다는 것에 대해 분명한 생각과 방안이 있어야 하는데 단순히 선거를 치르기 위해서 가는 것은 아니라고 본다”며 “단순히 유불리에 따라 당을 오가는 그런 무게로 정치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본격화되는 국민의당과의 통합과 관련해서는 “통합에 공통점도 있겠지만 다른 점도 많다”며 “정치를 구체적으로 어떻게 해 나가겠다는 것인지에 대해 구성원 간 충분한 공유와 통합 중심의 깃발도 분명치 않다고 본다”고 부정적 입장을 밝혔다.

아울러 원 지사는 “정치적으로 어려워서 그냥 합치고 보자는 무조건적인 통합주의는 또 하나의 정치공학적인 움직임”이라며 “이 움직임만 가지고는 다가오는 정치의 폭풍우들을 헤쳐나갈 지속성과 확장성이 힘들 것”이라고 일갈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