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오 “코리아 디스카운트 원인은 북한”
이재오 “코리아 디스카운트 원인은 북한”
  • 한승진 기자
  • 승인 2010.11.30 0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이낸셜투데이] 이재오 특임장관은 29일 "우리나라가 주요20개국(G20) 정상회의를 유치할 정도로 국격이 상승됐음에도 아직 저평가되고 있는 것이 사실"이라며 "그 원인 중 하나가 북한"이라고 말했다.

이 장관은 이날 오후 한나라당 고승덕 의원 주최로 국회에서 열린 '코리아 디스카운트를 코리아 프리미엄으로'라는 주제의 정책 세미나에 참석, 축사를 통해 이같이 말했다.

이 장관은 "우리나라는 저평가 우량주인 나라인데 우량주임을 (국제사회가) 잘 안 알아준다"며 "북한이 연평도를 포격하고 천안함을 폭파시키는 등 한반도가 불안한 나라라는 인식을 심어주고 있어 나라의 안정성과 가치가 제대로 전달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재작년 미국 워싱턴DC에서 대학원 강의를 나가던 당시 한 외국인 교수가 내 '삼성 애니콜' 핸드폰을 보고 정말 좋다면서 '한국 것이냐'고 하길래 기분이 탁 세더라"며 "나로서는 상당히 충격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그럼에도 불구하고 앞으로 오십년, 백년 후에 대한민국을 세계에서 우뚝 서는 나라로 만들기 위해서는 지금 한국의 브랜드를 프리미엄으로 만들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