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상반기 사업전략회의 개최…‘일류 신한’ 의지 다져
신한카드, 상반기 사업전략회의 개최…‘일류 신한’ 의지 다져
  • 한종해 기자
  • 승인 2020.01.12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카드
사진=신한카드

신한카드는 임부서장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상반기 사업전략회의 및 조직문화 리더십 연수를 10~11일 이틀에 걸쳐 경기 기흥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사업전략회의는 전사 사업 라인별 전략을 공유하고, ‘원신한·넥스트 페이먼트·멀티 파이낸스·플랫폼 비즈니스’ 등 비전 달성을 위해 선정된 4개 주제에 대해 분임 토의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은 “지난 1일자 조직개편은 회사 비전의 3대 사업라인 중심으로 사업 그룹을 재편한 것에 큰 의의가 있다”며, “2020년 한 해 동안 뉴비전(New Vision) 달성과 일류 디지털 금융기업으로 탈바꿈해 나가기 위한 전사적 노력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번 회의에서는 ‘일류 신한’ 달성을 위한 전 조직장의 출사표 공유 등 그 의지를 결집하는 프로그램도 진행됐다.

‘일류 신한’은 ‘신한만의 방식으로 세계가 인정하는 금융그룹’이 되겠다는 신한금융그룹의 비전으로 더 높은 일류의 시선을 통해 신뢰와 개방성, 혁신이라는 금융삼도(金融三道)의 실천이 강조되고 있다.

임 사장은 강평을 마무리하면서 임부서장들에게 “빠른 실행으로 시장을 선제하고, 지속하는 힘으로 목표는 반드시 달성해야 한다”며, “변화와 도전으로 새로운 씨앗을 뿌리고, 직원과 소통하며 한 마음 한 뜻으로 전진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파이낸셜투데이 한종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