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면 해체 나선 ‘진미크’, ‘1급 발암물질’ 공포 확산
석면 해체 나선 ‘진미크’, ‘1급 발암물질’ 공포 확산
  • 배수람 기자
  • 승인 2019.10.16 17:54
  • 댓글 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라파엘 2019-10-17 19:26:52
방사능 만큼 위험한 것이 석면입니다. 석면 철거 후에 주변 5km 이내 토양은 모두 갈아엎고 학교 운동장은 모래는 모두 교체 하고 모든 건물들 세척해야 합니다. 당당히 조합에 요구해서 비용 받아내야죠!!

니벨룽겐 2019-10-17 18:45:43
석면 피해가 이렇게 클 것으로 예상되는데 재건축사업 포기하시면 안되나요? 주변 주민들 건강을 생각해서요 재고바랍니다

토스타나 2019-10-17 11:44:47
석면 철거 모범사례인 잠실시영 재건축을 본받아 진미크 조합도 당시 진미크 주민들이 누렸던 안정감과 행복감을 팍 주민들에게 돌려주어야 하지 않을까요?

학부모 2019-10-17 07:31:58
학교앞 공사나 석면해체할때는 안전성보장되게 법적으로 처리되었으면합니다

오공본드 2019-10-17 04:25:04
잠실시영 재건축 당시 석면 철거할때는 시영 조합에서 주변 아파트에게 동의 구하고 철저히 안전하게 철거 해서 아무 불만이 없었다죠? 그런데 왜 이번에는 이렇게 부실하게 하시는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