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환테크·미 부동산 시장’ 세미나…“투자자 관심 높아”
우리은행 ‘환테크·미 부동산 시장’ 세미나…“투자자 관심 높아”
  • 임정희 기자
  • 승인 2019.07.31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우리은행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 다음 달 7일 ‘환테크 전략 및 미국 부동산 시장 분석’ 세미나를 진행한다고 31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금융 및 부동상 시장 불확실성 확대로 달러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달러 금융상품과 미국 부동산 시장에 대한 현황을 파악할 수 있도록 해당 세미나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세미나는 총 3부로 구성된다. 1부에서는 원달러 환율 전망과 환테크 전략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고객에게 금융자산 운용을 위한 달러 상품을 소개한다. 2부에서는 외환관리법상 해외부동산 투자 및 신고 절차 소개와 미국 부동산 투자에 따른 세금 비교, 거주자 및 비거주자에 대한 판정 기준 등을 알려준다. 3부에서는 전문가들이 뉴욕과 LA 부동산시장 현황과 전망을 전달한다.

세미나는 우리은행 고객 150명을 대상으로 하며, 참가를 원하는 고객은 우리은행 영업점이나 WM자문센터 부동산투자지원센터팀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별도의 참가비는 없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최근 미국 등 해외부동산 투자 관련 문의가 많아 합법적인 신고 절차나 세금 등에 대한 정보를 제공할 목적으로 세미나를 마련했다”며 “환율과 해외부동산 투자 전반에 대해 이해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임정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