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3엔터테인먼트, 상장 주관사에 ‘미래에셋대우’ 선정
T3엔터테인먼트, 상장 주관사에 ‘미래에셋대우’ 선정
  • 변인호 기자
  • 승인 2019.07.22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3엔터테인먼트
T3엔터테인먼트

T3엔터티엔먼트가 코스닥 시장 상장을 위한 주관사 선정을 마치고 본격적인 기업공개(IPO) 준비에 들어갔다.

T3엔터테인먼트는 2020년 말~2021년 초 상장을 목표로 미래에셋대우와 대표주관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주관사 선정은 코스닥 상장을 위한 첫 단계다. T3엔터테인먼트는 미래에셋대우와 함께 상장을 위한 사전준비를 마치고 코스닥시장상장위원회에 예비심사청구서를 제출한다는 계획이다.

홍민균 T3엔터테인먼트 전략기획실장은 “이번 상장은 T3엔터테인먼트의 장기 기업가치를 극대화 하기 위한 것”이라며 “내년 예비심사 청구하는 것을 목표로 주관사와 긴밀히 협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신규 상장을 통해 자금을 조달해 신작 게임 개발에 투자하고, 이를 통해 신규 매출을 창출해 지속적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며 “경영실적을 국내외 투자자들에게 공개함으로써 대외 신인도(信認度) 또한 높아질 것으로 전망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T3엔터테인먼트는 리듬댄스 게임 ‘오디션’ 개발사로 1999년 1월 21일 설립됐다. 2008년 5월 한빛소프트의 최대 주주가 되면서 개발과 퍼블리싱의 시너지 효과로 성장해 나가고 있다. T3엔터테인먼트의 지난해 개별 재무제표 기준 경영실적은 매출 182억원, 영업이익 71억원(영업이익률 39%)를 기록했다. 2017년(매출 182억원, 영업이익 55억원) 대비 이익률이 9% 상승했다.

파이낸셜투데이 변인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