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권 양성평등 앞장서는 KB금융, ‘블룸버그 GEI’ 기업 선정
금융권 양성평등 앞장서는 KB금융, ‘블룸버그 GEI’ 기업 선정
  • 임정희 기자
  • 승인 2020.01.22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금융그룹
사진=KB금융그룹

KB금융그룹이 양성평등 증진에 대한 노력과 성과를 인정받았다. KB금융은 22일 ‘2020 블룸버그 양성평등 지수(GEI)’ 기업으로 2년 연속 선정됐다고 밝혔다.

GEI는 기업들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현황에 대한 정보를 투자자들에게 알려주기 위해 블룸버그에서 발표하는 지수다. 시가총액 10억 달러 이상인 미국 증권거래소 상장기업을 대상으로 조사하며 ▲여성 리더십 및 인재육성 ▲동인 임금 및 성별 임금 동등성 ▲포용적 문화 ▲성희롱 정책 ▲여성 친화적 브랜드 등 5개 부문에서 양성평등 정책 및 노력을 평가한다.

‘2020 블룸버그 양성평등 지수’에는 42개국 325개 기업이 선정됐으며 KB금융도 여기에 포함됐다. KB금융은 ‘여성역량강화원칙(WEPs)’를 공식적으로 지지하며 KB국민은행과 KB증권은 여성가족부와 ‘성별균형 포용성장 파트너십(동반관계)’ 자율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에 따라 회사 내 성차별 금지와 관리자급 여성직원 확대 및 워라밸 지원 등의 노력을 펼치고 있다.

KB금융 관계자는 “블룸버그 양성평등 지수 2년 연속 편입은 양성평등 증진을 위한 KB금융의 적극적인 노력과 실천의 결과다”며 “앞으로도 KB금융은 세상을 바꾸는 금융이라는 그룹 미션을 바탕으로 여성 역량강화와 양성평등 문화 확산에 앞장서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임정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