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봉사활동 통해 ‘유일한’ 창업정신 계승
유한양행, 봉사활동 통해 ‘유일한’ 창업정신 계승
  • 홍세미 기자
  • 승인 2019.09.10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 연속 국가유공자 대상 ‘나라사랑 안티푸라민 꾸러미’ 전달
사진=유한양행
사진=유한양행

유한양행이 창업자 ‘유일한’ 박사의 창업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안티푸라민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유한양행은 3년째 국가유공자 어르신들을 위한 ‘나라사랑 안티푸라민 꾸러미 만들기’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올해 봉사활동에는 북부지점 직원 50명이 참여해 안티푸라민 꾸러미 500개를 제작했다. 이 꾸러미는 서울남부보훈지청을 통해 저소득 국가유공자 어르신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유한양행은 그동안 노령의 국가유공자 어르신들이 근육통과 관절계 질환으로 평소 파스류를 애용한다는 소식을 듣고 2017년부터 3년동안 자사 대표품목인 안티푸라민 제품을 기부하고 있다.

또한 유한양행은 창업자 유일한 박사의 창업정신을 계승하고자 2017년에 독립운동가 산재묘소 안내판 설치 프로젝트를 지원하고 있다. 이어 독립유공자 전용 국립묘지인 신암선열공원에서 정기적 봉사를 하는 등 국가유공자 지원 및 독립정신을 되새길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도 진행 중이다.

임의규 지점장은 “3.1운동 100주년을 맞는 뜻깊은 해에 독립운동을 몸소 실천한 창업자 유일한 박사님의 애국애족 정신을 임직원들과 함께 되새겨 볼 수 있는 기회가 되어 좋은 시간이었다”며, “오늘 봉사활동이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국가유공자분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홍세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