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7명동, 한복 나들이 ‘The Yellow Day’ 출시
L7명동, 한복 나들이 ‘The Yellow Day’ 출시
  • 김민희 기자
  • 승인 2019.06.19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박 이상 고객 위한 ‘뉴트로’ 체험 패키지
사진=롯데호텔

L7명동이 시그니처 패키지 ‘옐로우 데이(The Yellow Day)’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옐로우 데이는 2박 이상 연박하는 고객들을 위한 체험형 패키지다. 이용 고객들에게 전통 한복과 인력거 체험을 제공해 뉴트로 트렌드를 만끽하고 싶은 밀레니얼 세대를 공략한다.

‘옐로우 데이 Ⅰ’은 한복 대여 업체인 ‘한복남’에서 사용할 수 있는 한복 체험권이 포함됐다. 나들이를 간편하게 준비할 수 있도록 고객의 취향에 맞는 한복은 물론 갓이나 댕기 등의 소품 1종도 3시간 동안 대여할 수 있다. 아울러 스타벅스 기프트카드 1만원권과 안나수이(Anna Sui) 립밤 및 거울 세트까지 제공된다.

‘옐로우 데이 Ⅱ’는 ‘아띠+한복’ 북촌한옥마을 코스 이용권을 준비했다. 아띠는 ‘좋은 친구’의 순우리말 표현으로, 인력거를 타고 서울풍경을 즐길 수 있는 L7명동의 대표 트래블 컨시어지(Travel Concierge) 서비스다. 인력거 라이더가 들려주는 이야기와 함께 한복을 입고 한옥마을을 감상하는 색다른 체험으로 한옥마을을 200%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체크아웃을 오후 2시까지 연장하는 레이트 체크아웃 특전도 있어 호캉스를 느긋하게 마무리할 수 있다. 옐로우 데이는 올해 11월 30일까지 예약이 가능하며 자세한 가격 정보는 해당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민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