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당 2600만원,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분양승인
평당 2600만원,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분양승인
  • 배수람 기자
  • 승인 2019.07.09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투시도. 사진=롯데건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투시도. 사진=롯데건설

서울 동대문구 전농동 620-47 일원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가 오는 19일 견본주택을 개관하고 본격 분양에 들어간다.

9일 롯데건설은 동대문구청으로부터 8일 최종 분양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롯데건설은 이날 입주자 모집공고를 내고 청약일정에 돌입한다.

청량리4구역을 재개발한 청량리역 롯데캐슬은 지하 7층, 지상 최고 65층, 5개동, 총 1425가구 규모로 아파트를 비롯해 오피스텔, 오피스, 호텔 등을 함께 조성하는 대규모 복합단지다. 이 중 1263가구가 일반에 분양되며 전용면적별로는 ▲84㎡ 1163가구 ▲102㎡ 90가구 ▲169~177㎡ 펜트하우스 10가구 등이다. 3.3㎡당 분양가는 평균 2600만원이다.

강북에서 가장 높은 65층 초고층 아파트로 지어지는 이곳 단지는 도보로 청량리역을 이용할 수 있는 초역세권 아파트다. 청량리역을 이용하면 지하철 1호선은 물론 분당선, 경원선, 경춘선, 경의중앙선 등 10개 노선을 모두 이용할 수 있다.

향후 GTX-B·C노선과 경전철 면목선, 강북횡단선 등 4개 노선이 추가 조성되면 교통 인프라는 더욱 개선될 전망이다. 역사 내에는 롯데백화점, 롯데마트, 롯데시네마 등 생활편의시설이 마련돼 있고 청량리시장, 경동시장, 성동구립도서관, 성심병원 등도 인접해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분양물량 88% 이상을 선호도가 높은 전용 84㎡로 구성했다”며 “일부 주택형과 층에 따라 중도금 대출이 가능한 9억원 이하 물량도 나올 예정이다”고 말했다.

청량리역 롯데캐슬 모델하우스는 성동구 행당동 294-7번지에 19일 오픈한다. 입주는 2023년 7월 예정이다.

파이낸셜투데이 배수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