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세청, 세금포인트 혜택 기준 완화로 중소법인 지원
국세청, 세금포인트 혜택 기준 완화로 중소법인 지원
  • 임정희 기자
  • 승인 2019.03.20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금포인트 100점 이상부터 사용 가능, 14만4천여개 기업 혜택
혁신성장 지원대상 기업, 세금포인트 적립 점수 우대
사진=국세청
사진=국세청

중소법인의 납세담보 부담을 줄이기 위해 국세청은 납세자가 제기한 고충을 수용해 지난 11일부터 세금포인트 제도를 개선했다고 20일 밝혔다.

세금포인트는 납부한 세금에 따라 적립 받는 포인트로 납세담보 제공 면제에 사용할 수 있다.

기존의 세금포인트는 500점 이상을 보유했을 때부터 사용할 수 있었지만 이번에 국세청이 사용기준을 100점으로 대폭 완화하면서 약 14만4000여개 기업이 납세담보 면제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또한 혁신성장 지원대상 기업의 세금포인트 적립률을 일반기업보다 2배 높이도록 했다. 10만원 당 1점이 적립되던 포인트가 2점으로 오른 것이다.

한편, 한승희 국세청장은 20일 납세자소통팀과 ‘오창과학산업단지’를 방문했다. 한 청장은 그동안 판교테크노벨리와 광주첨단국가산업단지, 대구종합유통단지 등 직접 경제현장을 방문하며 기업들의 세금 고충을 경청해왔다.

오창과학산업단지에서 세정지원 간담회를 개최한 한 청장은 앞으로도 중소기업들의 세정지원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약속했다.

국세청 관계자는 “국세청은 경제현장을 찾아 소통을 통해 납세자의 어려움을 해결하도록 개선방안을 마련할 것이다”라며 “중소기업과 자영업자, 소상공인이 경제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파이낸셜투데이 임정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