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오, 암호화폐 엔젤투자자 ‘챈들러 구오’ 고문으로 영입
유니오, 암호화폐 엔젤투자자 ‘챈들러 구오’ 고문으로 영입
  • 한종해 기자
  • 승인 2018.04.16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니오(UUNIO)의 고문으로 참여하는 챈들러 구오(Chandler Guo) 비트뱅크 대표. 사진=유니오
유니오(UUNIO)의 고문으로 참여하는 챈들러 구오(Chandler Guo) 비트뱅크 대표. 사진=유니오

블록체인 기반 소셜 미디어 마켓플레이스 유니오(UUNIO)는 암호화폐 엔젤투자자로 유명한 ‘챈들러 구오(Chandler Guo)’가 고문으로 참여하기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챈들러 구오는 중국 최대 채굴장 기업 중 하나인 비트뱅크(bitbank)를 운영하고 있으며, 해외 유명거래소인 바이낸스(Binance), 게이트(gate.io), 후오비(Huobi)와 이더리움(Ethereum), 네오(NEO), 트론(TRON) 등의 주요 엔젤투자자이며 자문을 했다.

이번 챈들러 구오의 어드바이저 합류로 유니오 프로젝트의 블록체인 기반 소셜미디어 마켓플레이스의 성장 인프라를 더욱 견고히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챈들러 구오는 “기존의 소셜미디어 플랫폼을 이용하였던 콘텐츠 크리에이터들의 불합리한 보상체계를 개선하여 정당한 보상을 받을 수 있는 블록체인 기반 플랫폼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전했다.

이에 유니오 관계자는 “유니오는 이러한 소셜 미디어의 문제점들을 개선하고 크리에이터들이 쉽고 안전하게 콘텐츠를 사고 팔 수 있는 생태계를 구축하려고 하고 있기 때문에 챈들러 구오와 함께 하게 된 것을 무척 환영한다”고 밝혔다.

파이낸셜투데이 한종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