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코스 히츠, 20일부터 200원 인상한 4500원으로 판매
아이코스 히츠, 20일부터 200원 인상한 4500원으로 판매
  • 곽진산 기자
  • 승인 2017.12.15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필립모리스

[파이낸셜투데이=곽진산 기자] 한국필립모리스는 오는 20일부터 아이코스(IQOS)의 전용 담배 제품인 히츠(HEETS)의 소비자 가격을 현행 갑당 4300원에서 4500원으로 인상하고, 담배 판매가격 변경 신고서를 기획재정부에 제출했다.

이번 가격 인상은 궐련형 전자담배에 부과되는 세금 중 개별소비세가 지난 11월 16일부터 이미 인상됐고, 추가로 담배소비세와 지방교육세 및 국민건강증진부담금 등도 곧 인상될 예정이기 때문이다.

정일우 한국필립모리스 대표이사는 “세금 인상이 서민 부담으로 전가되지 않도록 해달라는 국회와 정부의 강력한 협조요청을 감안, 종합적인 검토를 거친 끝에 가격 인상폭을 최소화 했다”며 “당사는 ‘담배연기 없는 미래’라는 비전을 위해 일반 궐련담배에서 아이코스로 전환하고자 하는 성인 흡연자들의 선택권을 해치지 않는 가격수준을 고심했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한국필립모리스는 국내에서 히츠를 생산하기 위해 현 양산공장을 증축하기로 결정, 아시아 최초의 히츠 생산기지를 구축한다. 히츠의 국내생산은 수입관세 등의 비용을 줄여 가격경쟁력을 뒷받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를 위해 한국필립모리스는 2019년까지 총 4억2000만달러(4600여억원)를 신규투자하고 700여명을 추가 채용하는 대규모 투자계획을 최종 결정했다.

필립모리스 측은 첫 국내생산은 내년 2분기에 가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추가로 700여명의 직원을 채용할 예정임을 전했다. 이에 따라 양산공장의 직원수는 1070명, 한국필립모리스의 전체 직원수는 총 1450명에 이르게 된다.

정일우 대표이사는 “히츠의 국내 생산은 투자 확대를 통한 지역경제 발전뿐만 아니라, 현 정부의 핵심 국정과제인 일자리 창출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