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1.24 금 18:29
HOME 시사 문화
방탄소년단, US위클리 선정 ‘SNS 유명인’ 14위 이름올려

[파이낸셜투데이=성남주 기자] 한류그룹 방탄소년단은 미국 유명 매체 US 위클리가 선정한 ‘소셜 미디어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유명인 (The Most Influential Celebrities on Social Media)’ 중 한 명으로 선정됐다.

US 위클리는 20일(현지시간) ‘소셜 미디어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유명인’이라는 제하의 기사를 게재하고 1위부터 15위까지 순위를 발표했다.

방탄소년단은 14위로 아시아인 중 유일하게 이름을 올렸다.

1위는 비욘세, 2위는 아리아나 그란데 등 팝스타가 차지했다.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은 각각 6위와 12위에 자리했다.

US 위클리는 “케이팝 그룹 방탄소년단은 올해 빌보드 ‘소셜 50’ 차트에서 30주 이상 1위를 차지했다. 이를 바탕으로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톱 소셜 아티스트’ 상을 받았다. 지난 4월 글로벌 소셜 미디어 시상식 ‘제9회 쇼티 어워즈’에서 수상했다”고 소개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21~22일 양일간 타이완에서 ‘방탄소년단 라이브 트릴로지 에피소드 3 윙스 투어’를 개최한다.

성남주 기자  njs@ftoday.co.kr

<저작권자 © 파이낸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남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