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2.15 금 17:50
HOME 산업 자동차
쌍용차, 8년 연속 무분규 협상 마무리
   
▲ 사진=쌍용차

[파이낸셜투데이=이건엄 기자] 쌍용자동차는 지난 9일 평택공장 본관 대회의실에서 임금교섭 조인식을 열고 2017년 임금협상을 마무리했다고 10일 밝혔다.

쌍용차 노사는 지난달 26일 임협 잠정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에서 67% 찬성표를 얻어 완성차 5개사 중 가장 먼저 올해 교섭에 최종 합의했다. 이로써 2010년 이후 8년 연속 무분규로 협상을 타결지었다.

노사는 올해 총 16차례 교섭을 갖고 ▲기본급 5만3000원 인상 ▲생산장려금 250만원 ▲우리사주 출연 100만원(150주 상당) 등에 합의했다.

최종식 쌍용차 사장은 “8년 연속 무분규로 협상을 마친 생산적·협력적 노사관계를 바탕으로 글로벌 판매물량 확대에 회사의 모든 역량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전했다.

이건엄 기자  lku@ftoday.co.kr

<저작권자 © 파이낸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건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