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8년 연속 무분규 협상 마무리
쌍용차, 8년 연속 무분규 협상 마무리
  • 이건엄 기자
  • 승인 2017.08.09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쌍용차

[파이낸셜투데이=이건엄 기자] 쌍용자동차는 지난 9일 평택공장 본관 대회의실에서 임금교섭 조인식을 열고 2017년 임금협상을 마무리했다고 10일 밝혔다.

쌍용차 노사는 지난달 26일 임협 잠정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에서 67% 찬성표를 얻어 완성차 5개사 중 가장 먼저 올해 교섭에 최종 합의했다. 이로써 2010년 이후 8년 연속 무분규로 협상을 타결지었다.

노사는 올해 총 16차례 교섭을 갖고 ▲기본급 5만3000원 인상 ▲생산장려금 250만원 ▲우리사주 출연 100만원(150주 상당) 등에 합의했다.

최종식 쌍용차 사장은 “8년 연속 무분규로 협상을 마친 생산적·협력적 노사관계를 바탕으로 글로벌 판매물량 확대에 회사의 모든 역량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