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2.16 토 16:06
HOME 시사 문화
카스, 서울, 부산서 ‘언더브릿지 프레시 파티’ 개최
카스 언더브릿지 프레시 파티. 사진=오비맥주

[파이낸셜투데이=박상인 기자] 오비맥주는 대표 맥주 브랜드 ‘카스’ 주최로 힙합과 EDM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언더브릿지 프레시 파티’를 서울과 부산에서 연다고 밝혔다.

24일 오비맥주에 따르면 올해로 2회째를 맞은 ‘언더브릿지 프레시 파티’는 카스가 색다른 경험과 자유를 추구하는 젊은 세대들을 타깃으로 다리 아래, 야외무대 등 이색적인 장소에서 힙합과 일렉트로닉 댄스 음악(EDM)을 선보이는 음악공연이다. 

지난해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에 힘입어 올해는 7월 29일 서울 마포대교(여의나루역 인근) 아래 한강공원과 8월 4일 부산 영화의 전당에서 두 차례에 걸쳐 열린다.

오후 6시부터 10시까지 열리는 이번 공연에는 지난해 Mnet ‘쇼미더머니’ 우승자인 비와이와 슈퍼비, 면도, 넉살, 던밀스, 딥플로우, 타이거JK, 윤미래, 비지 등 유명 힙합 뮤지션들이 대거 출연한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힙합과 EDM을 결합한 음악공연을 통해 자유분방하고 역동적인 언더그라운드 문화를 선보임으로써 젊음의 대표맥주 카스의 활력 넘치는 이미지를 알릴 것”이라고 말했다.

박상인 기자  PSI@naver.com

<저작권자 © 파이낸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