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증권, 로보어드바이저 시장 ‘노크’
SK증권, 로보어드바이저 시장 ‘노크’
  • 부광우 기자
  • 승인 2016.07.29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병근(왼쪽부터) SK증권 WM추진본부장 상무와 양신형 쿼터백투자자문 대표, 박태형 SK증권 WM부문장 전무, 김승종 쿼터백테크놀러지스 대표가 29일 업무제휴협약을 맺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K증권

[파이낸셜투데이=부광우 기자] SK증권은 국내 대표적인 로보어드바이저 업체로 평가 받고 있는 ㈜쿼터백테크놀로지스, ㈜쿼터백투자자문과 전략적 업무제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 협약을 통해 양사는 국내외 로보어드바이저 사업 모델의 공동 개발과 독립투자자문업용 재무설계 플랫폼 구축, 공동 마케팅 추진 등 통한 공동 성장의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는 설명이다.

SK증권은 기존 자문형랩이나 일임계약 형태의 로보어드바이저 상품과 달리, 고객이 직접 모바일을 통해 최적화된 포트폴리오를 제안 받고 투자까지 실행할 수 있는 ‘모바일 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를 개발 중에 있다.

SK증권 관계자는 “우수한 기술과 서비스로 평가 받고 있는 쿼터백과의 제휴를 계기로 향후 고객에게 진보된 투자기법을 활용한 투자서비스를 제공하고 다양한 사업모델 개발에 함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