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식 수성을 예비후보, “임미리 교수 형사 고발 취하 적극 환영”
이상식 수성을 예비후보, “임미리 교수 형사 고발 취하 적극 환영”
  • 김한소 기자
  • 승인 2020.02.15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상식 더불어민주당 수성을 예비후보는 지난 14일 논평을 통해 더불어민주당이 ‘민주당만 빼고’라는 제목의 칼럼을 경향신문에 게재한 임미리 교수에 대한 선거법 위반 형사 고발을 취하한 것에 대해 적극 환영 의사를 표시했다.

이날 이 예비후보는 “임미리 교수가 개인의 주장을 일반화시켜 민주당을 비판하면서 민주당만 빼고 투표하자고 쓴 것은 다분히 정치적 목적이 있는 선거법 위반의 소지가 있겠으나 이 문제는 어디까지나 국민들의 건전한 상식에 맡길 문제”라며, “민주당이 정치를 잘해 선거에서 평가받으면 되는 것이지 정치의 문제를 사법을 통해 해결하려는 자세는 바람직하지 못하다”고 주장했다

또 “과거 이명박 정부의 김제동에 대한 방송 중도하차나 박근혜 정부의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작성 등이 국민의 공분을 불러 왔다”면서 “우리 편의 기준이나 입맛에 맞지 않는다고 해서 무조건 배척하려는 자세는 바람직하지 않다”고 말했다.

이 예비후보는 “볼테르가 관용론에서 ‘나는 당신의 주장에 동의하지 않는다. 그러나 당신이 나와 다른 주장을 할 자유는 목숨을 걸고 지켜주겠다’라고 말했다”며 “우리와 다르더라도 포용하고 관용하는 통 큰 정치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파이낸셜투데이 김한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