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훈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 사내이사 포함 이사회 의장직서 사임
이상훈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 사내이사 포함 이사회 의장직서 사임
  • 정진성 기자
  • 승인 2020.02.14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조만간 이사회 결의를 통해 후임 선임”
이상훈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 사진=연합뉴스
이상훈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 사진=연합뉴스

이상훈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이 이사회 의장직을 사임한다.

삼성전자는 14일 이상훈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이 사내이사를 포함한 이사회 의장직에서 사임하겠다는 의사를 이사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삼성전자 이사회는 조만간 이사회 결의를 통해 후임 이사회 의장을 선임할 예정이다.

이상훈 의장은 지난해 12월 17일 삼성전자서비스 노조 와해를 주도한 혐의로 1심에서 징역 1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 받고 법정 구속됐다. 이날 재판에서는 1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 받은 강경훈 삼성전자 부사장 등 임직원 32명 중 26명이 유죄를 선고받았다.

이후 삼성전자와 삼성물산은 “노사 문제로 인해 많은 분들에게 걱정과 실망을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하다”며 입장문을 발표한 바 있다.

파이낸셜투데이 정진성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