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EK, 미니드라마로 ‘서울영상광고제 2019’ 및 ‘2019 &Award’ 연달아 수상
SIEK, 미니드라마로 ‘서울영상광고제 2019’ 및 ‘2019 &Award’ 연달아 수상
  • 변인호 기자
  • 승인 2020.01.17 2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버지의 플레이스테이션. 사진=SIEK

소니인터랙티브엔터테인먼트코리아(이하 SIEK)는 미니드라마 ‘아버지의 플레이스테이션’으로 ‘서울영상광고제 2019’에서 파이널리스트를 수상한 데에 이어, ‘2019 &Award(이하 2019 앤어워드)’에서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디지털 AD & 캠페인 부문에서 그랑프리를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SIEK가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선보인 ‘아버지의 플레이스테이션’은 혼자 남겨진 아버지를 위해 PS4를 선물한 아들의 이야기를 그렸다. 게임 속 경치만 한참을 바라보고, 변변한 무기 없이 약초만 잔뜩 모으고, 눈을 감고 배경음악을 즐기는 등 남들과는 다른 아버지만의 게임 플레이를 보며 아버지를 이해해가는 아들의 모습을 통해 따뜻한 감동을 전한다.

서울영상광고제는 2003년부터 지속되어 온 대한민국 유일의 영상광고제이자 세계 최초의 온, 오프라인 영상 광고제이다. 한 해 동안 방송된 온, 오프라인 광고 영상물들 중 일반 네티즌과 광고인, 전문 심사위원의 심사를 통해 수상작을 선정한다. SIEK는 서울영상광고제 2017에서 ‘PS4 CM: 유부남편’으로 동상을 수상하고, 서울영상광고제 2018에서 ‘PS4 CM: PS4 허락을 위한 분명한명분’으로 동상을 수상한 것에 이어 올해까지 3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앤어워드는 한국디지털기업협회가 주관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한국인터넷진흥원이 후원하는 디지털미디어 행사로, 올해로 13회를 맞이했다.

SIEK는 “2017년의 ‘PS4 CM: 유부남편’과 2018년의 ‘PS4 CM: PS4 허락을 위한 분명한명분’에 이어서 2019년에도 미니 드라마 ‘아버지의 플레이스테이션’으로 3년 연속 유수의 국내 광고제에서 좋은 성과를 거두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SIEK는 많은 분들이 공감할 수 있는 영상을 통해서 PS만의 가치를 알리고, 국내 콘솔 게임 시장을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파이낸셜투데이 변인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