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과감한 변화와 혁신으로 1등 종합금융그룹 도약하자”
우리금융, “과감한 변화와 혁신으로 1등 종합금융그룹 도약하자”
  • 김남홍 기자
  • 승인 2020.01.12 1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우리금융그룹
사진=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10일 우리은행 본점 대강당에서 손태승 회장을 비롯한 그룹사 본부장급 이상 임직원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과감한 변화와 혁신으로 1등 종합금융그룹 도약을 결의하는 ‘2020 우리금융그룹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우리금융그룹은 경영전략회의에 앞서 지주사 창립 1주년 기념행사를 통해 ‘함께하는 든든한 금융’이라는 미션을 다시 한번 되새기는 시간도 가졌다.

손태승 회장은 기념사에서‘스스로 미래를 준비하는 그룹체제 2년차’를 당부함과 동시에‘고객 신뢰 1등 금융그룹’의 면모를 되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우리금융그룹은 경영전략회의에서 ‘동행경영(同行經營) 선포식’을 진행하고 그룹사 모든 임직원들이 고객의 든든한 동반자가 되자는 취지의 결의 다짐 시간을 가졌다. 특히, UN책임은행 원칙에 가입하는 서명식을 통해 지속가능경영을 실천하고 금융의 사회적 책임에 앞장설 것을 다짐하는 뜻깊은 시간도 가졌다.

또한, 우리금융그룹은 올해 7대 경영전략으로 ▲고객중심 영업 혁신 ▲리스크관리/내부통제 혁신 ▲지속성장 동력 강화 ▲사업포트폴리오 강화 ▲디지털 혁신 선도 ▲글로벌 사업 레벨업(Level-up) ▲우리 투게더(Woori Together) 시너지 확대를 제시하고, 경기 하락 속에서도 그룹 리빌딩(Rebuilding)을 완성할 향후 2~3년이 우리금융그룹의 승부처라며 중장기 전략 방향을 공유했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2020년 경영목표 ‘고객신뢰와 혁신으로 1등 종합금융그룹 달성’을 위해서는 전 임직원이 진심으로 고객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진심진력(眞心盡力)의 마음가짐이 필요하다”며 “올 한해 과감한 변화와 혁신을 의미하는 ‘딥 체인지(Deep Change)’를 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이어서 손 회장은 “금융회사가 존립할 수 있는 최고의 가치는 신뢰이며, 올해 ‘고객의 신뢰’,‘직원 간 신뢰’, ‘시장의 신뢰’ 등 3대 신뢰를 회복하는 것은 경영목표 못지 않게 우리금융그룹의 지상 과제”라며 “신뢰 회복을 위해 그룹사 전 임직원이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남홍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