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구직자가 가장 취업하고 싶은 곳은? 1위 ‘삼성’ 2위 ‘공기업’
신입구직자가 가장 취업하고 싶은 곳은? 1위 ‘삼성’ 2위 ‘공기업’
  • 한종해 기자
  • 승인 2019.11.27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2020년 신입 취업을 준비하는 취업준비생들이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으로 ‘삼성’을 꼽았다. 이어 ‘공기업/공공기관’에 취업하고 싶다는 취준생이 다음으로 많았다.

27일 잡코리아가 2020년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4년대졸(졸업예정자 포함) 학력의 취업준비생 1355명을 대상으로 ‘취업 선호 기업’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취업준비생이 꼽은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 1위는 ‘삼성’으로 나타났다.

‘삼성그룹’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는 23.9%로 가장 많았다. 이어 ‘공기업/공공기관’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12.6%로 뒤를 이었다. 그 다음으로는 ‘LG그룹(3.5%)’과 ‘SK그룹(3.5%)’, ‘CJ그룹(3.3%)’과 ‘현대자동차 그룹(3.3%)’ 순이었다.

성별로 남학생 중에는 ‘삼성그룹’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29.7%로 압도적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공기업/공공기관(9.6%)’, ‘현대자동차그룹(5.9%)’, ‘LG그룹(4.6%)’ 순이었다.

여학생 중에도 ‘삼성그룹’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18.1%로 가장 많았으나 이어 ‘공기업/공공기관(15.5%)’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도 많았다.

그 다음으로 여학생 중에는 ‘CJ그룹(5.6%)’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상대적으로 많았고, 이어 ‘한진그룹(3.5%)’, ‘SK그룹(3.0%)’, ‘아모레퍼시픽그룹(3.0%)’ 순으로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취준생들은 이들 기업의 취업을 선호하는 이유 1위로 ‘복지제도와 근무환경이 좋을 것 같아서(46.5%_복수응답 응답률)’라 답했다. 이어 ▲연봉이 높을 것 같아서(36.7%) ▲대표의 대외적 이미지가 좋아서(27.6%) ▲오래 일할 수 있을 것 같아서(26.9%) ▲원하는 일을 할 수 있을 것 같아서(24.6%) 해당 기업에 취업하고 싶다고 답했다.

특히 대기업 그룹사 취업을 선호하는 이유 중에는 ‘복지제도와 근무환경이 좋을 것 같다(46.1%)’거나 ‘연봉이 높을 것 같다(45.6%)는 답변이 가장 높았고, 이어 ‘주요 산업분야의 선도기업이기 때문에(35.4%)’, ‘대표의 대외적 이미지가 좋아서(31.2%)’ 해당 기업의 취업을 선호한다는 답변이 높았다.

공기업 취업을 선호하는 이유 중에는 ‘오래 일할 수 있을 것 같아서’ 즉, 고용안정성이 높기 때문이라는 답변이 응답률 64.0%로 가장 높았고, 이어 ‘복지제도와 근무환경이 좋을 것 같기 때문’이라는 답변도 응답률 57.9%로 근소한 차이로 높았다.

파이낸셜투데이 한종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