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서머너즈 워’, 미국 뉴욕 코믹콘에서 세계 팬들과 소통
컴투스 ‘서머너즈 워’, 미국 뉴욕 코믹콘에서 세계 팬들과 소통
  • 변인호 기자
  • 승인 2019.10.07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컴투스
사진=컴투스

컴투스는 지난 3일(현지시간)부터 나흘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글로벌 최고의 대중문화 전시회인 ‘2019 뉴욕 코믹콘’에 참가하고 세계 팬들과 함께 소통했다고 7일 밝혔다.

뉴욕 코믹콘은 전 세계 여러 국가에서 글로벌 대중문화 축제로 열리는 코믹콘 중 최대 규모로 펼쳐지는 행사로, 올해도 많은 관람객이 게임을 비롯해 만화·영화·애니메이션·피규어·코스프레 등 문화 콘텐츠와 다채로운 이벤트를 경험했다.

앞서 컴투스는 지난 7월 샌디에이고 코믹콘에 2년 연속 참가한 데 이어, 이번 뉴욕 코믹콘에서도 부스를 설치하고 최고의 대중문화 시장인 북미에서 팬들을 직접 만나 자사의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 브랜드를 알리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컴투스는 부스에 크로마키를 활용한 포토존을 설치해 관람객들이 자유롭게 사진을 찍고 추억을 공유할 수 있도록 하고, 참가자 전원에게는 서머너즈 워 관련 선물을 얻을 수 있는 뽑기 이벤트를 실시했다. 특히 서머너즈 워 IP와 세계관을 확인할 수 있도록 단편 애니메이션 ‘프랜즈 앤 라이벌’를 상영했다.

컴투스는 이와 함께 올해 미주 전역을 대상으로 전개하고 있는 ‘서머너즈 워’ 아메리카 투어의 7번째 행사를 뉴욕 코믹콘 행사장 인근에서 개최하고, 뉴욕 현지 및 현장을 찾은 게임 팬들이 더욱 긴밀하게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 현장에는 사전 신청을 통해 초청된 100여명의 팬들이 이벤트를 즐기고 현지 커뮤니티 간 교류의 장을 넓혔다.

컴투스 관계자는 “샌디에이고에 이어 뉴욕까지 대중문화 성지라 불리는 코믹콘에서 ‘서머너즈 워’ 팬들을 직접 만날 수 있어 매우 영광이었다”라며 “세계 팬들이 게임에서 대중문화 IP로 진화하고 있는 서머너즈 워를 만날 수 있도록 다양한 채널의 소통 창구를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파이낸셜투데이 변인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