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장애인 인식 개선 위한 ‘슈퍼블루마라톤 대회’ 성료
롯데, 장애인 인식 개선 위한 ‘슈퍼블루마라톤 대회’ 성료
  • 김동준 기자
  • 승인 2019.10.06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8700여명 참가…롯데제과·푸드 등 계열사 지원도 이어져
사진=롯데
사진=롯데

롯데는 지난 5일 스페셜올림픽코리아와 함께 서울 상암동 월드컵공원 평화잔디광장에서 장애인 인식 개선을 위한 ‘2019 슈퍼블루마라톤 대회’를 개최했다.

2014년 스페셜올림픽코리아와 함께 시작한 슈퍼블루 캠페인은 코발트블루의 운동화끈을 상징물로 하는데 푸른색은 희망은, 운동화끈은 스스로 신발을 묶고 일어나겠다는 장애인의 자립의지를 상징한다. 많은 사람들이 슈퍼블루 운동화끈을 착용함으로써 장애인의 자립을 응원하고 나눔과 배려를 되새기기 위한 것이 캠페인의 목표다.

올해로 5회를 맞은 슈퍼블루마라톤은 슈퍼블루캠페인의 일환으로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달리며 우리 사회가 장애에 대해 갖고 있는 그릇된 인식과 편견의 벽을 허물고자 하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이번 대회에는 오성엽 롯데지주 커뮤니케이션실 실장, 고흥길 스페셜올림픽코리아 회장 등이 참석했고 장애인 및 가족 1100여 명을 비롯해 총 8700여명이 참가했다. 1회 대회에 3500여명이 참여한 것과 비교하면 5000여명 이상 늘어난 수준이다.

롯데 각 계열사의 지원도 이어졌다. 롯데제과, 롯데칠성음료, 롯데푸드가 참가자들을위한 간식과 음료를 제공했다. 롯데파이마트는 대회 시상품을 기부했다. 세븐일레븐은 세븐카페를 운용해 무료로 커피를 제공했고 캐논코리아 비즈니스솔루션은 응급상황에 대비한 AED(자동제세동기) 부스를 운영하며 봉사단을 파견했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동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