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트라하’ 첫 번째 유저 간담회 개최
넥슨, ‘트라하’ 첫 번째 유저 간담회 개최
  • 변인호 기자
  • 승인 2019.10.04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넥슨
사진=넥슨

넥슨은 모아이게임즈가 개발한 모바일게임 ‘트라하’의 첫 번째 유저 간담회를 성황리에 진행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 3일 서울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사전 신청을 통해 초청된 유저들이 참석한 가운데 업데이트 방향성 발표를 비롯해 퀴즈 이벤트, 질의응답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먼저 이찬 모아이게임즈 대표가 무대에 올라 ▲신규 무기 클래스 ‘낫’ ▲신규 서버 ‘루세나’ ▲신규 사냥터 ‘그윈델의 성소’ 등을 소개했다. 이 밖에도 ▲신규 솔로 던전 및 필드 보스 추가 ▲신규 영웅 및 전설 펫 ▲유니콘 탈것 ▲신규 의상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업데이트는 오는 10월 17일 진행된다.

이와 함께 유저들이 사전에 작성한 질문 및 건의사항을 ‘던전’, ‘PvP’, ‘길드’ 등 주제별로 소개하고, 개발진이 직접 현장에서 유저들과 소통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이찬 모아이게임즈 대표는 “트라하에 많은 사랑 보내주신 유저 분들께 보다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이번 행사를 준비하게 됐다”며 “언제나 유저들과 소통하고 끝까지 함께하는 트라하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변인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