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중부발전과 5G 스마트발전소 구축
KT, 중부발전과 5G 스마트발전소 구축
  • 변인호 기자
  • 승인 2019.10.04 0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근 KT 공공고객본부장(중앙 오른쪽)과 김호빈 중부발전 기술본부장(중앙 왼쪽)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MOU를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KT
이창근 KT 공공고객본부장(중앙 오른쪽)과 김호빈 중부발전 기술본부장(중앙 왼쪽)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MOU를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KT

KT와 중부발전은 지난 3일 충남 보령 중부발전 사옥에서 ‘5G 기술선도를 위한 스마트 발전소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양사는 5G 기술을 활용한 발전소 혁신을 위해 협력하면서 단계적으로 혁신 서비스를 발굴하고, 전 사업장으로 5G 혁신기술을 확대할 예정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창근 KT 공공고객본부장과 김호빈 중부발전 기술본부장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KT는 발전소에 5G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스마트 발전소 구현을 위한 5G 서비스 개발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5G에 ▲증강현실(AR)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지능형 CCTV ▲디지털트윈(가상 시스템) 등의 ICT 기술을 융합해 새로운 발전소 안전 체계를 제공하고, 기존 발전업무를 더욱 효율화 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발전현장에서 작업자와 관제센터가 실시간으로 현장 작업상황을 스마트글라스로 공유해 효율적인 작업이 가능해지며, 관제센터에서 개별 작업인원들의 위치와 위험상황을 자동으로 모니터링 할 수 있게 되어 위험상황에 신속히 대비할 수 있게 된다.

김호빈 한국중부발전 기술본부 본부장은 “중부발전은 출범 이래 안정적이고 경제적인 친환경 에너지를 공급하는데 힘써왔다”며 “KT의 5G 기술을 활용하여 더욱 안전하고 경제적인 에너지를 공급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창근 KT 공공고객본부 본부장은 “KT의 5G 역량을 통해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5G 스마트발전소를 중부발전과 함께 구축하고, 국가 에너지 산업을 선도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파이낸셜투데이 변인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