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가, ‘메가 드라이브 미니’ 국내 정식 출시
세가, ‘메가 드라이브 미니’ 국내 정식 출시
  • 변인호 기자
  • 승인 2019.09.19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세가퍼블리싱코리아
사진=세가퍼블리싱코리아

세가퍼블리싱코리아는 ‘메가 드라이브(Mega Drive)’ 전용 타이틀을 내장한 게임기 ‘메가 드라이브 미니(Mega Drive Mini)’ 아시아판을 판매 시작한다고 19일 밝혔다. 소비자가격은 7만9800원이다.

1988년에 탄생한 세가의 5번째 가정용 TV 게임기 메가 드라이브에서 지금도 꾸준한 사랑을 받는 세가의 인기 시리즈 ‘소닉’과 ‘샤이닝’ 시리즈가 탄생한 바 있다. 이후 메가 드라이브는 ‘판타지 스타’와 ‘뿌요뿌요’의 인기를 확립시켰다. 약 30년이 지난 지금 당시의 추억을 응축해 손바닥 크기로 재현한 새로운 게임기가 이날 출시되는 메가 드라이브 미니다.

메가 드라이브 미니는 가로 154mm, 세로 116mm, 높이 39mm의 소형 바디로 오리지널 대비 55% 크기다. 액션, 슈팅 게임부터 퍼즐, RPG, 시뮬레이션 게임까지 역사에 남는 추억의 명작 게임을 마음껏 즐길 수 있다. 또 중간 저장 기능을 추가하여 게임 플레이하는 것도 가능하다.

아시아판은 본체에 컨트롤러 2개가 포함됐다. 메가 드라이브의 다양한 컨트롤러 중에서도 가장 인기 있는 ‘파이팅 패드 6B’를 채용했다. 앞서 메가 드라이브 미니는 총 4차례에 걸쳐 40종의 수록 타이틀을 공개한 바 있다. 이번에 ‘다리우스’, ‘테트리스®’ 2종이 추가돼 총 42종의 타이틀이 수록됐다.

한편, 세가퍼블리싱코리아는 이번 메가 드라이브 미니의 발매를 기념해 공식 SNS에서 구매 인증 이벤트를 진행하고, 상품으로 ‘메가 드라이버 타워 미니’를 제공할 예정이다.

파이낸셜투데이 변인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