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서촌 골목 상권 ‘U+로드’로 활기 불어 넣는다
LG유플러스, 서촌 골목 상권 ‘U+로드’로 활기 불어 넣는다
  • 변인호 기자
  • 승인 2019.09.18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 모델이 서울 종로구 자하문로7길에서 한복을 입고 ‘U+로드’ 프로모션을 알리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모델이 서울 종로구 자하문로7길에서 한복을 입고 ‘U+로드’ 프로모션을 알리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지역 경제 활성화와 전통 생활문화지원을 위해 ‘2019 종로 한복축제’를 후원하고, 이와 연계해 오는 21일부터 29일까지 9일간 서울 종로구 자하문로7길에서 골목 상권 프로젝트 ‘U+로드’를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U+로드는 LG유플러스가 중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골목 상권과 제휴해 최대 50% 할인, 경품 이벤트 등을 통해 상권의 활기를 불어넣는 프로그램으로 서촌마을, 중구 필동, 인천개항장, 경리단길에서 진행한 바 있다. 이번에는 지난해 최초로 U+로드 행사를 진행한 서울 종로구 자하문로7길, 서촌마을을 다시 찾아간다.

지난해 10월 16일부터 21일까지 운영했던 U+로드 서울 종로 서촌 편에서는 프로모션에 참여했던 음식점 및 상점에서 평균 매출 126%, 고객 수 137% 증가하여 중소상공인들의 호응을 얻은 바 있다.

특히 LG유플러스가 후원하는 ‘2019 종로 한복축제’가 17일부터 22일까지 마로니에 공원 등 종로구 일대에서 열려 우리나라의 전통 생활문화의 상징인 한복의 멋과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지역 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것으로 기대된다.

LG유플러스는 자하문로7길에 위치한 19개 상점에서 모바일 고객을 대상으로 멤버십 혜택을 제공한다. ‘통인스윗’, ‘카페피움’ 등 7개 카페와 ‘영화루’, ‘취천루’ 등 8개 음식점에서 이벤트 상품 주문 시 50% 할인 또는 1+1 혜택을 제공한다. 또 의류점 ‘H콜렉션’은 남성 셔츠를 할인 금액에 제공하고, 액세서리 전문점 ‘로메이’는 은팔찌를 50% 할인한다.

이와 함께 LG유플러스는 U+로드를 이용하는 고객을 위해 다양한 현장 참여 이벤트를 마련했다. 제휴 상점에서 제공하는 이벤트 응모권을 작성해 서촌 거리에 있는 이벤트 부스에 제출하면 추첨을 통해 ‘LG퓨리케어미니’ 등의 경품을 제공하고, 하루 선착순 30명에게는 제휴 상점 두 곳 이상 방문 시 ‘경복궁 야간특별관람권’을 증정한다.

이외에도 참여 인증샷을 ‘#유플러스로드자하문로7길’ 태그와 함께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의 SNS에 올리면 추첨을 통해 영화관람권을 제공하고, 즉석 사진 인화 이벤트와 다트 경품 이벤트도 준비되어 있다. 아울러 엽서를 쓰면 1년 후에 돌아오는 ‘느리게 우체통’ 이벤트도 운영한다.

고진태 LG유플러스 로열티마케팅 팀장은 “U+로드에 많은 관심과 응원에 힘입어 이번에는 종로구청의 한복축제행사와 일정을 맞춰 프로모션을 운영한다”며 “지역 행사와 연계하는 프로모션 운영을 통해 지역 경제에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는 상생 프로젝트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복축제행사가 열리는 21일부터 2일간 마로니에 공원에는 이동형 5G 체험관인 ‘U+5G 일상어택 트럭’을 배치해 AR·VR, 프로야구 등 LG유플러스의 5G 서비스를 체험해볼 기회를 제공한다.

파이낸셜투데이 변인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