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서 어머니 집에 불지른 40대 방화범 체포
청주서 어머니 집에 불지른 40대 방화범 체포
  • 김한소 기자
  • 승인 2019.09.14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청주에서 어머니가 거주하는 아파트에 40대 아들이 불을 질러 경찰에 붙잡혔다.

청주 청원경찰서는 14일 어머니의 집에 불을 지른 40대 아들 A씨(48세)를 현주건조물 방화 혐의로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11시30분쯤 청주시 서원구 개신동에 위치한 아파트 9층 어머니 집에서 라이터로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방화 직후 아파트를 빠져나온 것으로 밝혀졌으며 당시 A씨의 어머니는 외출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의 방화로 아파트 주민 200여명은 아파트 밖으로 긴급 피신했으며 31명의 주민이 연기를 마시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연기 흡입 환자 중에서 중상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불은 약 20분만에 진화됐지만 소방서에 따르면 이번 방화로 약 4800만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예상된다.

경찰은 A씨가 아파트에 출입한 직후 불이 난 것을 수상히 여겨 수사를 벌였고 A씨를 잡아들였다. 현재 A씨는 경찰 조사에서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사건 경위를 조사하는 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이다.

파이낸셜투데이 김한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