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탁결제원, 추석맞이 소외계층 후원으로 이웃사랑 실천
한국예탁결제원, 추석맞이 소외계층 후원으로 이웃사랑 실천
  • 김민아 기자
  • 승인 2019.09.05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시장 상품권 1000만원 및 쇼핑카트 100대 전달
사진=한국예탁결제원
사진=한국예탁결제원

한국예탁결제원은 추석을 맞이해 지난 4일 노사 공동으로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지사에 소외된 이웃들이 풍성한 한가위를 맞이할 수 있도록 전통시장 상품권 1000만원과 쇼핑카트 100대를 전달했다.

이번 행사는 매년 진행했던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가 가을장마 등의 영향으로 실시되지 못해 예탁결제원이 직접 대한적십자사에 후원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예탁결제원은 노사 공동으로 2011년부터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소외계층을 위한 명절준비를 돕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자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설에는 대한적십자사 부산광역지사, 추석에는 서울특별지사와 함께 실시해 왔다.

이병래 사장은 “어르신과 직접 손을 잡고 장을 보고 싶었으나 굳은 날씨로 인해 상품권만을 전달하게 돼 아쉬운 마음이다”며 “어려운 상황에 놓인 주변의 이웃들에게 예탁결제원의 따뜻한 마음이 잘 전달될 수 있길 바란다”고 희망했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민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