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진대 베트남 탄호아서 ‘한국문화’ 전파 나서
대진대 베트남 탄호아서 ‘한국문화’ 전파 나서
  • 임정희 기자
  • 승인 2019.08.29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트남 탄호아에 위치한 대진대학교의 한국어교육센터. 사진=대진대학교
베트남 탄호아에 위치한 대진대학교의 한국어교육센터. 사진=대진대학교

대진대학교가 29일 베트남 탄호아 문화체육관광대학교에서 한국어교육센터 개원식을 진행했다.

베트남 수도 하노이에서 남쪽으로 160km 떨어진 곳에 위치한 탄호아는 350만여명의 인구가 살고 있는 해안도시다. 대진대와 탄호아 문화체육관광대는 한국어교육센터를 통해 한국과 베트남 간의 문화적 교류와 상호 유대관계를 강화할 방침이다.

앞으로 대진대 베트남 한국어교육센터는 다음 달 1일부터 30여명의 학생을 대상으로 1명의 강사가 주 3회씩 한국어 수업을 진행한다. 또한 3명의 인력이 상주해있는 센터 규모를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쩐반특 탄호아 문화체육관광대 총장은 “한국의 대진대학교가 베트남 탄호아 지역에 한국어교육센터를 설립하게 돼 기쁘다”며 “탄호아의 청년들은 대진대 베트남 한국어교육센터를 통해 한국어와 한국문화에 대한 이해를 넓혀 베트남의 번영을 이끌어갈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이면재 대진대 총장은 “베트남 청년들이 한국의 드라마와 케이팝 등 한국의 대중문화를 통해 한국어를 배우고 문화를 이해하고 있다”며 “대진대는 베트남 청년들이 한국어를 통해 한국의 문화적 가치를 폭넓게 이해하고 교육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한국어교육센터에 투자를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임정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