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꿈마루’ 오픈…“청소년 꿈 지원”
삼성증권, ‘꿈마루’ 오픈…“청소년 꿈 지원”
  • 김민아 기자
  • 승인 2019.08.22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소년 공부방 ‘꿈마루’ 3호점 오픈식 개최
임직원 일대일 멘토링 등 제공…청소년 성장 적극 지원
사진=삼성증권
사진=삼성증권

삼성증권은 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과 함께 지역 청소년을 위한 공부방 ‘꿈마루’ 3호점 오픈식을 지난 21일 서울 강북구 번동3단지 종합사회복지관에서 진행했다고 밝혔다.

꿈마루는 삼성증권이 사회복지관 내의 공간을 지역 청소년의 교육을 위한 공부방으로 만들고 이들에게 방과 후 학습과 진로 탐색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사회공헌 사업이다.

이날 오픈식에는 삼성증권 임직원들이 참여해 센터 청소년들과 함께 공예 작품을 만드는 등 문화 프로그램을 함께 진행했다.

장석훈 대표는 축사를 통해 “청소년들이 꿈마루라는 공간에서 건강하게 자신의 꿈을 키워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청소년들의 올바른 성장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교육 분야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삼성증권은 꿈마루를 만들 때 필요한 공사비용, 기자재 설치 등 인프라 제공 뿐 아니라 임직원이 매월 직접 공부방을 찾아가 경제 교육, 멘토링 등을 진행하는 등 청소년들이 꿈을 이룰 수 있는 다양한 지원을 펼치고 있다. 또 꿈마루에 주 1회 외부 강사를 초청해 코딩·웹 디자인 교육 등 청소년들의 진로 탐색을 위한 특성화 프로그램도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삼성증권은 꿈마루 외에도 시설이 낙후된 기존 지역아동센터를 선정해 직접 리모델링하는 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지역아동센터 리모델링 사업은 지역사회 내 저소득층 아동에게 안전한 공간을 제공한다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2014년부터 지금까지 총 35개 지역아동센터의 리모델링을 완료했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증권업의 특성을 살린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실천해 나갈 것이다”고 강조했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민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