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은행, 서민금융진흥원과 ‘취약계층 금융지원’ 나서
전북은행, 서민금융진흥원과 ‘취약계층 금융지원’ 나서
  • 임정희 기자
  • 승인 2019.07.30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용택 전북은행장(왼쪽)과 이계문 서민금융진흥원장. 사진=전북은행
임용택 전북은행장(왼쪽)과 이계문 서민금융진흥원장. 사진=전북은행

전북은행은 서민금융진흥원 신용회복위원회와 서민·취약계층 금융지원 활성화를 위해 맞춤 금융서비스 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양 기관은 서민과 취약계층을 위한 맞춤 상품을 개발하고, 금융상담 연계 프로세스를 고도화해 1금융권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협력할 방침이다.

서민과 취약계층은 양 기관이 연계 프로세스를 개선함으로써 쉽고 빠르게 전북은행의 대출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된다. 또한 업무협약을 통해 금리 감면을 받아 채무경감 효과를 누리고 신용등급 개선 혜택까지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임용택 전북은행장은 “그간 서민금융을 위해 어느 은행보다도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으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보다 많은 고객이 전북은행에서 제공하는 금융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임정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