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헌 금감원장 “국민은행 플랫폼으로 자영업자 금융접근성 높여”
윤석헌 금감원장 “국민은행 플랫폼으로 자영업자 금융접근성 높여”
  • 임정희 기자
  • 승인 2019.07.24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행-자영업자’ 관계형 금융 강조
KB Bridge 모든 자영업자에게 ‘전면개방’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윤석헌 금감원장은 자영업자들의 금융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은행이 적극적으로 관계형 금융을 구축할 것을 당부했다.

금감원은 24일 KB국민은행의 모바일 플랫폼 ‘KB Bridge’ 시연회에 윤석헌 금감원장을 비롯해 허인 국민은행장, 강계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컨설팅지원실장, 김연희 보스턴컨설팅그룹 대표, 자영업자들 등이 참석했다고 밝혔다.

윤 원장은 “약 430여개에 달하는 기관에서 각종 지원제도를 운영하고 있지만 정작 지원대상인 자영업자들은 생업에 바빠 이를 숙지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며 “은행이 자영업자에게 다양한 지원제도를 안내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은 바람직한 방향이다”라고 말했다.

KB Bridge는 국민은행이 자영업자의 금융 접근성을 강화하기 위해 개발한 플랫폼으로 ▲자금 ▲커뮤니티 ▲위치를 주제로 종합적인 정보를 제공한다. 자영업자는 KB Bridge를 통해 AI가 맞춤형으로 추천하는 정책자금을 살펴볼 수 있고 금융지원제도 등을 안내받을 수 있다. 또한 정책자금 유관기관 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KB소호컨설팅센터에서 컨설팅 지원도 받을 수 있다.

특히 KB Bridge는 모든 자영업자에게 개방돼 국민은행 고객뿐 아니라 타은행 고객도 해당 플랫폼을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다.

윤 원장은 “모바일 플랫폼 KB Bridge는 바쁜 자영업자에게 ‘손안의 작은 나침반’이 될 것”이라며 기대를 내비쳤다.

더불어 시연회 이후 플랫폼 개발자 및 자영업자 등과 간담회를 진행해 더 많은 자영업자들이 해당 플랫폼을 이용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홍보할 것을 강조했다.

허인 국민은행장은 “앞으로도 AI 및 머신러닝 기법을 활용해 정책자금 추천결과를 지속적으로 고도화할 예정이다”며 “KB Bridge를 비금융서비스 플랫폼으로 확대 개발해 자영업자 및 중소기업 상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임정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