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증권, CFD 국내주식 오픈 기념 투자전략 세미나 개최
키움증권, CFD 국내주식 오픈 기념 투자전략 세미나 개최
  • 김민아 기자
  • 승인 2019.07.12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도체·제약·바이오 시장 전망 전달…개인 고객 누구나 참석 가능
사진=키움증권
사진=키움증권

키움증권은 오는 24일 전문투자자 대상으로 한국금융투자교육원에서 CFD(차액결제거래) 국내주식 오픈 기념 투자전략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서상영 투자전략팀장과 박유악 연구원, 허혜민 선임연구원이 강연할 예정으로 하반기 주식시장부터 섹터별 전망을 총정리 한다. 특히 최근 이슈되고 있는 반도체, 제약·바이오 시장의 현 상황과 전망을 집중적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전문투자자인 개인 고객을 대상으로 소규모 인원만 초청하여 심도 있는 내용을 전달한다. 키움증권에 등록된 전문투자자가 아니더라도 전문투자자 자격을 갖춘 개인 고객은 모두 참석할 수 있다.

CFD는 현재 최대 5배 레버리지 활용이 가능하다. 이달 중 레버리지를 10배까지 사용할 수 있는 데이트레이딩 서비스를 오픈할 예정이다. 신규매도 진입도 가능해 양방향 포지션 진입이 자유롭다. 원화로 거래 가능해 투자자가 부담하는 환전비용은 없다.

CFD 국내주식 상품은 전문투자자만 거래 가능하며 전문투자자 등록 및 자세한 혜택은 한국금융투자협회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CFD 거래수수료는 0.15%로 업계 최저수준이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민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