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I저축은행, 모바일 플랫폼 ‘사이다뱅크’ 출시
SBI저축은행, 모바일 플랫폼 ‘사이다뱅크’ 출시
  • 임정희 기자
  • 승인 2019.06.24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I저축은행
사진=SBI저축은행

SBI저축은행이 모바일 플랫폼 ‘사이다뱅크’를 출범한다고 24일 밝혔다.

SBI저축은행은 고객들이 쉽고 간편한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약 1년 6개월 동안 모바일 플랫폼 구축에 노력을 기울였다고 전했다.

사이다뱅크는 비대면 계좌개설과 이체, 예·적금 가입, 대출, 송금 등의 금융서비스를 공인인증서 없이 지원하고 있다. 또한 각종 이체와 ATM 입출금, 증명서 발급 등 모든 수수료를 면제해준다. 더불어 SBI저축은행은 사이다뱅크 출시와 함께 금리가 연 2.0%인 입출금통장을 출시했으며 연 2.5% 금리의 복리정기예금과 복리자유적금 상품을 출시했다.

개발총괄을 담당한 유현국 SBI저축은행 상무는 “은행의 모든 서비스를 모바일에 담았으며 고객이 영업점을 방문하는 일이 전혀 없도록 완성도를 높였다”며 “사이다뱅크는 은행과 저축은행이라는 경계를 뛰어넘어 고객에게 필요한 오픈뱅킹 플랫폼의 시작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정진문 SBI저축은행 대표이사는 “모든 것을 바꿨다. 모바일 하나면 ‘끝’이라는 생각으로 심혈을 기울였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운하는 서비스를 모바일 하나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발전시켜 나갈 것이며 다양한 핀테크 업체와의 제휴를 통해 차별화된 모바일뱅킹으로 성장시키겠다”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임정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