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비비고 크리에이티브 샵’ 진행
CJ제일제당, ‘비비고 크리에이티브 샵’ 진행
  • 김동준 기자
  • 승인 2019.06.22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비고 글로벌 서포터즈들과 함께 K-Food 콘텐츠 제작 클래스 개최
사진=CJ제일제당
사진=CJ제일제당

CJ제일제당 비비고는 서울 종로구의 공유주방 위쿡 사직점에서 글로벌 서포터즈 비비고 프렌즈 2기와 함께 비비고 크리에이티브 샵(bibigo creative shop) 행사를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비비고 크리에이티브 샵 행사는 ‘비비고 제품을 통해 배우는 한식 스타일링과 맛있어 보이는 K-Food 콘텐츠 제작’의 주제로 진행됐다.

이번 행사는 비비고 대표 제품 8가지를 활용해 다양한 매체의 푸드스타일링과 화보, 쿠킹 클래스를 담당했던 푸드 스타일리스트 유한나 강사 강의로 진행됐다.

강의는 한 가지 요리를 예쁘게 담아내는 단품 음식 스타일링뿐만 아니라 여러 음식을 한 상에 보여주며 한식의 색감과 질감을 통해 오감을 만족시키는 푸드 스타일링 팁을 전수해주는 클래스로 진행됐다. 또한 전통 한식문화에 대해 배우는 시간과 함께 한식을 스타일링하고 스마트폰으로 음식을 더욱 맛있어 보이게 촬영하는 팁도 소개됐다.

김하민 CJ제일제당 비비고팀 과장은 “비비고 프렌즈 2기는 밀레니얼 내·외국인들로 구성된 만큼, 이번 클래스를 통해 이들에게 한식이 맛뿐만 아니라 멋을 가진 음식임을 알려주고, 그들의 다양한 SNS 채널을 통해 이를 효과적으로 전달하고자 기획됐다”고 말했다.

이날 참석한 글로벌 서포터즈들은 강의 시 전수받은 다양한 팁을 활용해 조별로 비비고 제품을 활용해 한식 스타일링에 도전했고, 개성 있고 감각적인 K-Food 스타일링과 사진을 연출했다.

이번 비비고 크리에이티브 샵에 참가한 비비고 프렌즈 2기는 총 18개국 내·외국인 31명으로 구성된 글로벌 브랜드 비비고의 글로벌 서포터즈로, 4월 발대식을 시작으로 비비고가 개최하는 K-Food와 한식 문화를 주제로 한 다양한 미션 수행을 통해 크리에이티브한 K-Food 콘텐츠들을 만들어내며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현재까지 8개의 언어로 총 189건의 K-Food와 비비고의 콘텐츠가 생성됐으며, 비비고 프렌즈들의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유튜브, 블로그를 기본으로 틱톡, 텀블러, 트위터 등을 통해 미션 활동을 참여하며 K-Food 콘텐츠를 확산시키고 있다. 글로벌 밀레니얼 세대에 한식의 맛과 우수성 그리고 K-Food 문화를 알리는 데 앞장서고 있는 비비고 프렌즈 2기의 활발한 활동으로 향후 K-Food를 다양한 국가의 언어와 문화를 통해 자연스럽게 확산될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동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