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라이프생명, ‘콜랩 5.0’ 최종 우승자 발표
메트라이프생명, ‘콜랩 5.0’ 최종 우승자 발표
  • 김남홍 기자
  • 승인 2019.06.15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종 우승한 Endor와 10만달러 계약
혁신 인슈어테크 스타트업 4곳과도 파트너십 예정
사진=메트라이프생명
사진=메트라이프생명

메트라이프생명은 전 세계 인슈어테크 스타트업 기업을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는 인슈어테크 솔루션 개발 경진대회인 ‘콜랩 5.0(Collab 5.0)’의 최종 우승에 Endor가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이스라엘의 스타트업 기업인 Endor는 솔루션의 상용화를 위해 메트라이프생명과 10만달러의 계약을 체결하게 된다.

메트라이프 아시아의 혁신센터인 루먼랩에서 주최하는 ‘콜랩’은 고객 서비스, 영업, 운영 등 보험산업 전반에 걸친 인슈어테크 솔루션 개발을 놓고 전세계 스타트업들이 경쟁을 펼치는 국제 대회다. 한국에서 진행된 이번 대회에는 전 세계 30여개 국가에서 51개의 한국 기업을 포함 180개 이상의 스타트업 기업이 참여했다.

최종 우승 기업에 선정된 Endor는 데이터 분석 전문가 없이 기업의 비즈니스 예측 분석이 가능한 AI 서비스를 개발해 보험산업에 접목시킬 예정이다. 그밖에도 이다커뮤니케이션즈(한국), 파운트(한국), 마인즈랩(한국), Gnowbe(싱가폴) 등이 특별 심사위원상을 수상했다.

송영록 메트라이프생명 사장은 “이번에 우승을 차지한 Endor는 물론 특별상을 수상한 스타트업들과의 협업으로 완성된 인슈어테크 솔루션은 우리 고객에게 보다 혁신적인 가치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지아 자만(Zia Zaman) 루먼랩 CEO 겸 메트라이프 아시아 최고 혁신 책임자는 “기업에게 혁신은 필수 과제이며 보험 산업의 변혁을 위한 메트라이프의 노력의 근간에는 외부와의 협업이 있다”라며 “콜랩은 미래의 과제에 한발 앞서 혁신을 이뤄 고객들에게 의미 있는 영향을 미칠 수 있도록 파트너십을 구축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한국 대회에 앞서 콜랩은 싱가포르, EMEA(유럽 및 중동 아프리카), 일본에서 성공적으로 개최된 바 있다. 지금까지 전 세계 60여 개국 718개 기업이 참여했으며 메트라이프는 비즈니스와 고객에 가치를 창출하는 혁신적 솔루션을 개발한 스타트업 기업들과 약 90만 달러 규모의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남홍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