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홈쇼핑, 베트남 공략 가속도…숙박 공유 플랫폼 ‘럭스테이’ 투자
GS홈쇼핑, 베트남 공략 가속도…숙박 공유 플랫폼 ‘럭스테이’ 투자
  • 김동준 기자
  • 승인 2019.05.26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120만달러 규모, 베트남 현지 두 번째 직접투자
GS홈쇼핑 여행 카테고리와 협업 가능…”투자 에코시스템 형성”
GS 강서타워 전경. 사진=GS샵
GS 강서타워 전경. 사진=GS샵

GS홈쇼핑은 최근 인기 여행지로 급부상한 베트남에서 숙박 공유 서비스를 제공하는 현지 스타트업 ‘럭스테이(LUXSTAY)’에 투자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올 1월 e커머스 스타트업 ‘르플레어’에 투자한 후 두 번째로 단행한 베트남 직접투자다.

럭스테이는 베트남 유휴 아파트, 콘도, 빌라 등을 국내외 여행객에게 단기 임대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기존 숙박 공유 플랫폼과 달리 보다 고급 시설, 한 단계 높은 고객 투숙 경험을 제공한다는 핵심 경쟁전략을 갖고 있다.

GS홈쇼핑은 럭스테이가 값비싼 현지 호텔을 대체하고 다양한 서비스로 확장할 수 있다는 점을 감안해 120만달러(한화 약 14억3000만원) 투자를 결정했다.

숙박 공유 서비스는 전 세계 여행 숙박업에서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다. 특히 베트남에서는 국내외 여행객이 급속도로 늘어남에 따라 호텔 가격이 인상, 숙박 공유에 대한 니즈가 많아지는 추세다.

GS홈쇼핑은 럭스테이 투자를 통해 상호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우선 API(응용프로그램 인터페이스) 연동으로 GS샵 내 여행 카테고리에서 베트남 숙박 인벤토리(상품DB)를 확대할 예정이다. 고객들에게 단순 호텔이 아닌 다채로운 여행 숙박 선택지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또한 기존 GS홈쇼핑 투자사들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서도 국내외 여행객 수요 창출에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GS홈쇼핑은 올 1월에는 시간제 딜로 특화된 베트남 e커머스 스타트업 ‘르플레어(Leflair)’에 300만달러(약 34억원)를 투자한 바 있다. 베트남 중산층을 대상으로 중고급 브랜드 제품을 판매, 독보적인 컨셉으로 자리매김한 스타트업이다.

또한 지난해 11월 글로벌 벤처캐피털(VC)인 ‘500스타트업(500 startups)’과 1400만달러(약 158억원) 규모의 ‘500스타트업 베트남 펀드’를 조성한 데 이어 베트남 스타트업을 집중 육성하는 ‘더 사올라 엑셀러레이터(The Saola Accelerator)’ 프로그램을 공동 운영 중이다.

다음 달부터 진행될 1기 프로그램에 참여할 7개 스타트업 선발이 완료됐으며 3개월 동안 본격적인 교육과 멘토링 후 9월 데모데이를 진행할 계획이다.

박영훈 GS홈쇼핑 미래사업본부 전무는 “연평균 6%대의 높은 성장률을 보이는 베트남은 선진 기술을 기반으로 한 스타트업들의 성장세가 더욱 기대된다”며 “GS홈쇼핑은 단순 자금을 투자하는 게 아닌 신규 투자사와 기존 투자사간 네트워크 강화, 협업을 꾀하고 함께 성장하는 에코시스템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동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