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생명, 농촌일손돕기 나서
NH농협생명, 농촌일손돕기 나서
  • 이진명 기자
  • 승인 2019.04.26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재은 대표이사와 임직원 40여명, 농촌 일손 도와
홍재은 대표이사(앞줄 오른쪽에서 세 번째)와 임직원 40여명이 경기 여주시 도전4리 마을을 찾아 영농철 부족한 농가일손을 도왔다. 사진=NH농협생명
홍재은 대표이사(앞줄 오른쪽에서 세 번째)와 임직원 40여명이 경기 여주시 도전4리 마을을 찾아 영농철 부족한 농가일손을 도왔다. 사진=NH농협생명

NH농협생명은 홍재은 NH농협생명 대표이사와 임직원 40여명이 경기 여주시 강천면 도전4리 마을을 찾아 농촌일손돕기에 나섰다고 26일 밝혔다.

마을 주민과 고추와 가지심기 등을 함께하며 영농철 부족한 일손을 보탰고 마을 고충 해결을 위해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며 농촌과 유대감을 키웠다.

NH농협생명의 도전4리 방문은 올해로 일곱번째다. 2016년 5월 도전4리 마을과 ‘또 하나의 마을 협약’을 맺으며 시작한 농촌교류활동 약속을 4년째 이어가고 있다.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는 범농협 차원에서 실시하고 있는 도농협동의 새로운 모델로서 기업의 임원을 농촌마을의 명예이장으로 직원들을 명예주민으로 위촉한다. 지속적인 도농교류를 통해 농촌에 활력을 불어넣고 일손돕기, 지역 특산물 구매, 관광유치 등 실질적인 지원을 실천하는 것이다.

홍재은 대표이사는 “일손이 부족한 수확철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고자 찾아간 농촌에서 오히려 따뜻함과 깊은 고향의 정을 느끼고 돌아온 것 같다”며 “앞으로도 농협생명은 영농철 농촌일손돕기, 우리 농산물 활용한 사회공헌활동 등 농업인 실익증대를 위한 지속적인 교류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파이낸셜투데이 이진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