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그룹-서울대 치과병원, ‘우즈베키스탄 해외의료봉사’ 실시
신한금융그룹-서울대 치과병원, ‘우즈베키스탄 해외의료봉사’ 실시
  • 김민아 기자
  • 승인 2019.04.21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금융그룹
사진=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그룹은 지난 14일부터 9일간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에 위치한 ‘타슈켄트 국립 치과대학병원’에서 서울대 치과병원 의료진과 함께 해외의료봉사를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우즈베키스탄 ‘해외의료봉사단’은 허성주 서울대 치과병원장 및 서울대 치과병원 의료진 17명과 신한은행 봉사단 7명으로 구성됐으며, 현지 결손가정 환아 30여명에게 구순구개열(입술이나 입천장이 갈라진 선천성 기형) 수술과 얼굴 기형 수술을 지원했다.

또한 ‘해외의료봉사단’은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아리랑 요양원’의 고려인 1세대 어르신들을 위해 직접 제작한 틀니를 선물했다.

19일에는 중앙아시아 3개국 대통령 순방 경제사절단에 동행하고 있는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의료봉사활동 현장을 방문해 봉사단원들을 격려하고 치과진료 보조로 의료봉사활동에도 직접 참여했다.

이날 봉사활동에 함께한 조용병 회장은 “해외의료봉사 활동을 통해 어려운 주변 국가에도 따뜻한 행복의 손길이 전해지고 있다”며, “신한금융은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민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