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축은행중앙회, 국회 정무위원장 초청해 간담회 개최
저축은행중앙회, 국회 정무위원장 초청해 간담회 개최
  • 임정희 기자
  • 승인 2019.04.18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계에 대한 국회 차원 관심 촉구한 저축은행업계
민 의원 “중금리대출 확대, 서민금융 활성화” 당부
사진=저축은행중앙회
사진=저축은행중앙회

저축은행중앙회는 19일 국회 정무위원장인 민병두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초청해 저축은행 대표 20인과 조찬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전했다.

간담회는 국회와 저축은행권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서민 금융에 대한 의견을 공유하기 위해 개최됐다. 이 자리에서 민 의원과 참석자들은 서민과 중소기업에 대한 저축은행의 역할 확대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국회에 대한 건의사항의 논의를 진행했다.

박재식 저축은행중앙회장은 “저축은행이 부실의 과거를 딛고 믿을 수 있는 안전한 금융기관으로 거듭나고 있다”며 “금융소외계층을 위한 마지막 제도권 금융기관으로서 공공성과 책임성을 바탕으로 저축은행 가치를 높여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저축은행 대표들도 “저축은행 업계가 신뢰 회복과 서민금융 책임을 이행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서민 등에게 자금지원 역할을 이행하면서도 건전성이 대폭 개선됐다”며 저축은행 업계에 대해 국회 차원에서 관심을 가져달라고 요청했다.

민 의원은 “간담회가 저충은행 업계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계기가 됐다”며 서민금융 일선에서 역할을 하고 있는 저축은행 대표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다만 민 의원은 저축은행에 대한 일부 우려에 대해서 “고금리 대출을 지양하고 중금리대출을 확대해 서민 부담을 경감시켜줄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이어 “사회적·경제적 약자에 포용적 금융과 생산적인 부문에 대한 자금지원을 집중해 서민금융 활성화에 많은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저축은행업계는 앞으로도 서민금융산업을 활성화하고 국민의 신뢰를 회복하기 위한 노력을 할 예정이다.

파이낸셜투데이 임정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