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상아2차 재건축 ‘래미안 라클래시’ 내달 분양 예정
삼성물산, 상아2차 재건축 ‘래미안 라클래시’ 내달 분양 예정
  • 배수람 기자
  • 승인 2019.04.16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679가구 중 전용 71·84㎡ 115가구 일반분양
청담역 초역세권, 경기고 등 명문학군, 코엑스, 공원 등 입지 우수
래미안 라클래시 투시도. 사진=삼성물산
래미안 라클래시 투시도. 사진=삼성물산

삼성물산은 다음 달 서울 강남구 삼성동 19-1, 4번지 일원 상아아파트 2차를 재건축한 ‘래미안 라클래시(삼성동 상아2차)’를 분양할 예정이라고 16일 밝혔다. 오랜만에 신규 공급하는 단지에 지역 선호도가 높은 ‘래미안’ 브랜드아파트인 만큼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래미안 라클래시는 지하 3층~지상 최고 35층, 7개동 총 679가구 규모로 조성되며 이 중 115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일반분양분 모두 전용 71·84㎡ 중소형으로 구성되며 각각 ▲71㎡ 44가구 ▲84㎡ 71가구 등이다.

이곳 단지는 강남 중심부에 위치한 만큼 인프라도 우수하다. 지하철 7호선 청담역이 단지 바로 앞에 위치한 초역세권 입지를 자랑하며 학동로, 삼성로를 통해 올림픽대로를 이용하기도 편리하다. 영동대교 등을 통해 성수동 등 강북권으로 이동하기 수월하다.

강남 명문학군이 인접한 우수한 교육환경도 갖췄다. 경기고를 비롯해 언북초, 언주중, 영동고, 진선여고 등이 가까우며 대치동 학원가도 가깝다.

이밖에 코엑스몰,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이마트, 현대백화점 압구정점, 갤러리아 명품관, 청담동 명품거리 등 쇼핑·문화시설이 가깝고 청담근린공원, 선정릉, 서울의료원 강남분원 등도 인근에 자리하고 있다.

래미안 라클래시는 삼성물산이 10여년 만에 삼성동에서 선보이는 래미안 아파트다. 강남 재건축 열풍을 이끌었던 래미안 브랜드파워가 이번에서 통할지 관심이 집중된다.

삼성물산은 해당 아파트를 지역민 기대에 부응할 명품단지로 꾸민다는 계획이다. 1층 전체 필로티를 적용하고 펜트하우스, 게스트하우스, 개방형 발코니, 세대창고 등 알파 공간(타입별 상이)을 제공한다. 단지 중앙에는 테마가든 ‘그린카펫’이 조성되고 사우나, 실내골프장, 피트니스, 키즈룸 등이 들어간 커뮤니티센터도 있다.

단지가 위치한 삼성동은 다수의 아파트와 고급빌라 등 주거지가 형성돼 있고 코엑스 등 대형 복합문화시설이 위치해 있다. 여러 개발계획이 거론되고 있는 지역으로 강남구에서도 향후 높은 미래가치를 자랑하는 곳이기도 하다.

다양한 개발호재도 산적해 있다. 2호선 삼성역(삼성역 사거리)와 9호선 봉은사역(코엑스 사거리) 지하 공간을 철도통합역사, 버스환승정류장, 복합환승시설 등 광역 복합환승센터로 조성하는 영동대로 복합환승센터 개발이 예정돼 있다. 복합환승센터가 조성되면 지상은 대형 녹지광장으로 꾸며진다.

옛 한전 부지에는 현대차그룹 신사옥인 글로벌비즈니스센터(GBC)가 건립될 계획이다. 인접한 잠실종합운동장도 2016년 발표된 종합운동장 개발 마스터플랜을 토대로 리모델링이 추진될 예정이다.

래미안 라클래시 견본주택은 서울시 송파구 문정동 623, 래미안 갤러리에 마련되며 입주는 2021년 9월 예정이다.

파이낸셜투데이 배수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