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동네가게 디자인 전담 청년예술가 40명 모집
서울시, 동네가게 디자인 전담 청년예술가 40명 모집
  • 김한소 기자
  • 승인 2019.04.07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서울시

서울시는 동네 가게 디자인 개선을 담당할 ‘우리가게 전담예술가’ 40명을 16일까지 모집한다.

7일 서울시에 따르면 ‘우리가게 전담예술가’는 지역 내 소상공인과 청년예술가(만 19세~39세)를 연결해 가게 간판과 인테리어, 상품패키지 제작 등의 디자인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2016년 시작해 올해는 청년 예술가 40명을 선발, 30곳의 동네 가게를 맡길 계획이다.

해당 사업은 3명 내외 청년예술가가 팀을 이뤄 가게 2~3곳을 담당한다. 청년예술가 인건비 등은 서울시가 부담하며, 재료비 등의 실비는 시가 일부 지원하지만 점주가 기본적으로 부담한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홈페이지 고시·공고 게시판에서 확인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파이낸셜투데이 김한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