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강원도 고성·속초 등 산불 피해 지역 긴급 지원
KB금융, 강원도 고성·속초 등 산불 피해 지역 긴급 지원
  • 김민아 기자
  • 승인 2019.04.05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 구호 키트·실내용 텐트·급식차 등 지원
이재민에 가계대출 1.5%p·기업 대출 1.0%p 우대금리 적용
서울 명동 KB금융지주 사옥. 사진=연합뉴스
서울 명동 KB금융지주 사옥. 사진=연합뉴스

KB금융그룹이 강원도 고성·속초지역 등의 산불 피해 이재민들을 위한 긴급 지원에 나선다.

KB금융은 산불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에게 재난 구호 키트(모포, 위생용품, 의약품 등) 1185세트를 긴급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또 임시구호소에 설치할 실내용 텐트 240동과 간이침대 240개를 제공하고 이재민과 소방관, 경찰관, 군인 등 화재 진압 관계자들을 위한 식사 제공용 급식차 1대와 부식차 1대를 지원한다.

이와 더불어 KB금융은 산불 피해 이재민들을 대상으로 피해시설 복구와 금융비용 부담 완화를 위한 금융지원을 실시한다.

KB국민은행은 피해고객 중 만기가 도래하는 대출금을 보유하고 있는 경우 추가적인 원금상환 없이 가계대출의 경우 1.5%p, 기업 대출은 1.0%p 이내에서 우대금리를 적용해 기한연장이 가능하다. 피해 발생일로부터 3개월 이내에 원리금을 정상 납입한 경우 연체이자를 면제한다.

개인대출의 경우 긴급 생활 안정 자금 최대 2000만원 이내, 사업자 대출의 경우 운전자금은 최대 5억원 이내, 시설자금은 피해시설 복구를 위한 소요자금 범위 내에서 지원한다. 기업 대출은 최고 1.0%p의 특별우대금리도 적용한다.

KB국민카드는 신용카드 결제대금을 최대 6개월간 청구 유예하고 일시불과 단기카드대출(현금서비스) 이용 건은 최대 18개월까지 분할 결제 할 수 있도록 한다. 장기카드대출(카드론)은 분할상환 기간 변경 또는 거치 기간 변경 등을 통해 대출금 상환이 유예된다.

피해 발생일 이후 사용한 할부, 단기카드대출, 장기카드대출은 수수료가 30% 할인된다. 화재 피해일 이후 발생한 결제대금 연체 건의 경우 오는 6월까지 연체료가 면제된다.

KB금융그룹 관계자는 “이번 산불 피해를 입은 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원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민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