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거래소, 협의체 구성하고 범죄 예방 나서
암호화폐 거래소, 협의체 구성하고 범죄 예방 나서
  • 한종해 기자
  • 승인 2019.03.25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암호화폐 거래소 4곳이 협의체를 구성하고 범죄 예방에 나선다.

25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코인제스트, 트레빗, 코인이즈, 코어닥스 등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4곳이 전화금융사기 범죄 등으로부터 소비자를 보호하기 위해 ‘전자금융 및 사이버 범죄 예방을 위한 협의체’를 구성했다.

협의체는 경찰청 등의 관계 기관과 함께 고객 확인 제도 및 이상 거래 내역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대응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개발하기로 합의했다.

시스템 개발이 완료되면 협의체와 경찰청은 범죄 관련 정보를 공유하며 범죄 예방과 범인 검거에 활용하게 된다. 협의체는 전화금융사기 등 범죄에 연루된 사람에 대해서는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하기로 했다.

전종희 코인제스트 대표는 “범죄 관련 정보를 여러 거래소와 경찰청이 공유하고 협업하면 범죄 사실을 신속 파악해 범인 검거에 도움을 주고 추가 범죄를 예방해 거래소 고객의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고객의 개인정보를 보호하면서도 범죄 피해를 최소화해 건강한 투자 환경을 조성하는데 앞장서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파이낸셜투데이 한종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