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정라거 시대 개막…하이트진로, ‘테라’ 출고 시작
청정라거 시대 개막…하이트진로, ‘테라’ 출고 시작
  • 제갈민 기자
  • 승인 2019.03.22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마트, 업소 등 동시 판매 예정
사진=하이트진로
사진=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는 지난 21일 오후 홍천공장에서 ‘청정라거-테라’ 출고기념식을 열고 첫 출고를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기념식에는 김인규사장을 포함한 임원들과 공장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하이트진로는 수입맥주 시장의 확대와 브랜드 간 경쟁이 심화되고 있는 국내 맥주 시장의 판도를 바꾸기 위해 ‘테라’를 출시했다.

테라는 호주 내에서도 청정지역으로 손꼽히는 ‘골든트라이앵글’의 맥아만을 100% 사용했다. 또 발효 공정에서 자연 발생하는 리얼탄산만을 100% 담아 라거 특유의 청량감이 한층 더 강화됐으며, 거품이 조밀해 탄산이 오래 유지되는 강점을 지녔다.

청정 이미지를 강조하기 위해 브랜드 색상을 초록색으로 적용했으며, 역삼각형 로고와 토네이도 모양의 양음각 패턴을 병에 적용해 디자인을 차별화했다.

하이트진로는 이번 신제품이 기존 맥주와 완전히 차별화된 원료와 공법을 적용해 뛰어난 제품력을 자랑하는 만큼, 빠른 시일 내 두 자릿수의 점유율 목표를 달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시대적 요구를 반영한 청정라거 테라를 드디어 소비자들에게 선보이게 됐다”며 “청정라거 테라를 마시며 가슴을 휘몰아치듯 씻어 내리는 청량감을 느껴 보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테라는 이날부터 전국 마트와 업소 등에서 동시 판매될 예정이다.

파이낸셜투데이 제갈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