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 ‘챔프’, 약국에서 사랑받는 어린이 감기약 부문 1위
동아제약 ‘챔프’, 약국에서 사랑받는 어린이 감기약 부문 1위
  • 제갈민 기자
  • 승인 2019.03.15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동아제약

동아제약의 어린이 감기약 ‘챔프’가 약국에서 꾸준히 사랑받고 있다.

챔프시럽은 ‘코리아팜어워드 굿브랜드’ 어린이 감기약 부문에서 대상을 받은 제품이다. 코리아팜어워드 굿브랜드는 약사 1000명이 브랜드를 선정하는 과정에 직접 참여한다.

챔프는 성분 및 증상에 맞춰 제품을 다양화한 점이 특징이다.

동아제약은 2012년 아세트아미노펜이 주성분인 어린이 해열제 ‘챔프 시럽’을 처음 선보였다. 이어 2016년 이부프로펜 성분의 어린이 해열제 ‘챔프 이부펜 시럽’을 발매했다. 지난해에는 콧물과 코막힘, 재채기 등에 효과가 있는 ‘챔프 노즈 시럽’을 출시하며, 챔프 패밀리 브랜드를 구축했다.

소비자를 최우선하는 제품 개선도 한몫 했다. 동아제약은 2016년 챔프 시럽의 포장과 용량을 변경해 새롭게 출시했다. 기존 일반적인 사각형 파우치 모양이었던 챔프 시럽을 커피믹스 포장과 같은 길쭉한 파우치 형태로 변경해 복용 편의성을 높였다.

이와 함께 시럽 1포 당 용량을 10㎖에서 5㎖로 줄였다. 어린이 해열제를 주로 복용하는 나이가 만3세 이하 소아이고, 1회 권장량이 2.5~5㎖라는 점을 고려한 조치다.

특히, 3가지 챔프 시리즈는 ▲무보존제 ▲무색소 ▲파우치 포장이라는 공통점을 갖고 있다. 파우치 형태로 소량 포장돼 복용이 편리하고 휴대가 간편하다. 또 의약품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어린이 보호 안전 포장을 적용했다. 보호자가 직접 가위 등을 이용해 개봉해야 복용할 수 있다.

파이낸셜투데이 제갈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