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銀-서울신용보증재단,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위한 협약 체결
NH농협銀-서울신용보증재단,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위한 협약 체결
  • 김민아 기자
  • 승인 2019.03.08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억원 특별 출연 및 소기업·소상공인에게 연 2%대 저금리 대출 지원
사진=NH농협은행
사진=NH농협은행

NH농협은행 서울영업본부와 서울신용보증재단은 8일 ‘서울시 소기업 등에 대한 금융지원 및 동반성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농협은행은 서울신용보증재단에 30억원을 특별출연하고 서울시 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연 2%대 저금리 대출을 지원한다. 서울신용보증재단에서는 보증비율 및 보증료를 우대한다.

김학균 농협은행 서울영업본부장은 “매년 특별 출연액을 확대해 나가고 있으며 이를 통해 자금지원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울 내 소기업 및 소상공인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다”며 “이 외에도 농협은행만의 특화된 강점을 바탕으로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꾸준히 모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협약은 이날부터 효력이 발생된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민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